연합경찰신문 뉴스그룹 > 문화/스포츠 > “소리”의 주인공 미성테너 박형규 교수 별세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소리”의 주인공 미성테너 박형규 교수 별세
 
   · 게시일 : 2020-05-07 07:15:49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크기변환500_7354a0df8d1560a0019d7512012d1654_20200505223950_uahtfqva.png

▲ 故 테너 박형규 교수


우리가곡 “소리”(김동진 곡)를 불러 명성을 떨친 한국 테너의 존재인 박형규 교수가 약 20년여 동안미국에서 생활 중 지난달 17일 소천 했다. 고인은 최근 위암으로 투병중 당 70세의 나이로 타계했다.

 

고인은 경희대학교 음대를 졸업하고 프랑스 에꼴 노말드뮤직끄드 파리 고등사범 음악원을 거쳐 경희대 연세대 이화여대 장로교 신학대 강남대에서 성악 후학들을 양성하였고 경신고 음악교사를 역임하였다.

 

미국 리젠트 대학교 신학석사 후 목사 안수를 받았고 뉴저지 장로교회 음악 목사 이후 개척한 예닮교회 담임으로 목회를 했다. 국내교회에서의 활동으로는 경동제일교회 새문안교회 연동교회 청암교회 동도교회에서의 솔리스트와 지휘를 역임했다.

 

우리가곡 성악계의 별처럼 귀함을 받던 고인을 보내고 고인이 불러 남기고 간 “소리”의 노래를 들으며 타계의 애석함에 위안을 받았으면 한다. 고인이 갖고 있던 목소리는 천부적 미성으로 타고난 전형적 테너 보이스의 소유자였다.

 

이제 성악 계와 고인의 노래를 사랑하는 가곡 애호가들과 성악동료 및 선후배 성악인 신앙인들 모두가 고인의 “소리”노래의 여운에 묻히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기도해야 하겠다.

                                                                                                                     kjk9667@naver.com 편집국장 김재규

Comments

 
美 하와이 카이저하이스쿨 최지현 전…
제2대 서동원 담임목사 취임
과천중앙교회 제9대 담임 서영교 목사…
천호제일교회 박영재 목사 위임예식
김연아 서명운동 캐나다서 재확산… …
서울성락교회, 교회창립 46주년기념 26…
범죄까지 불렀던 양육비, 정부가 대신…
서울대중앙교회와 강남영성원, 강남…
신답교회 비전센터 헌당예식
예수소망하나교회 새성전 입당
 
인사말  |  연혁  |  취재본부,지사소개  |  모니터기자  |  독자투고/제보  |  자유게시판  |  
연합경찰신문
본사 : (우) 03128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17 (대호빌딩405-406) | TEL : 02-2676-2297 | FAX : 02-3673-3807     [개인정보취급방침]
편집실 : (우) 22230  인천시 남구 인하로 296번길 쌍용종합상가 B1 34, 35 | TEL : 032-863-6014 | FAX : 032-863-9014  | Email (회사) upolice@hanmail.net | (개인) : 37pmh@naver.com
COPYRIGHT ⓒ연합경찰신문(www.upnews.co.kr).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복제, 게시를 불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