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경찰신문 뉴스그룹 > 미션 > 2020년 사망 원인 1위 낙태…코로나19 사망자보다 많아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 사망 원인 1위 낙태…코로나19 사망자보다 많아
 
   · 게시일 : 2021-01-10 23:06:12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4200만 명이 넘는 태아가 자궁 내에서 사망 “기록적인 수치”

 

크기변환500_untitled.png

▲ 2020년 전 세계 사망 원인 1위는 코로나19가 아닌 낙태로 밝혀졌다고 7일 에포크타임스가 보도했다.유튜브 채널 Global News 캡처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 통계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낙태로 인한 사망자 수는 4270만 명에 이르러, 코로나19는 물론 암, 말라리아, 에이즈, 흡연, 알코올, 교통사고 등 과거 주요 사망원인을 모두 합친 것보다 압도적으로 많은 수치로 나타났다. 월드오미터 토마스 윌리엄스 박사는 4200만 명이 넘는 태아가 자궁 내에서 사망했다며 “기록적인 수치”라고 전했다.

작년 사망 원인별 숫자를 살펴보면, 암으로 사망한 수가 약 820만 명, 흡연과 음주 사망자 510만 명, 에이즈 사망자 170만 명이었고, 교통사고 사망자도 135만 명, 자살도 107만 명에 달했다. 존스홉킨스대학에 따르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처음으로 발병된 작년 한 해 사망자는 180만 명 이상이었다.

일부 관측통은 낙태로 인한 사망자 증가를 “충격적”이라고 전하며, “우리 시대의 다른 모든 인권문제를 무색하게 만드는 사건”으로 평가했다.

미국의 한 보수 성향 신문은 지난해 30일 아르헨티나에서 임신 14주 이내 낙태가 합법화됐으며, 최근에는 낙태 찬성 단체들이 폴란드를 집중 공략 대상으로 삼고 있다고 전했다. 폴란드 헌법재판소는 지난해 10월 낙태를 헌법에서 보장하는 생명권을 위반하는 위헌으로 판결했다.

한편 우리나라 헌법재판소는 낙태죄에 대해 헌법불합치 판결을 내리며 2020년 12월 31일 까지 법 개정을 권고했다. 하지만 이후 아무 논의가 이루어지지 않은 채 2021년을 맞이해 일각에서는 ‘낙태죄가 없어지는 것이 아니냐?’라는 의견도 나오고 있으나, 낙태법 개정안 요청에 관한 국민동의청원은 이미 10만 명을 달성하여 소관위원회에 회부되어 있다.<크타>

Comments

 
美 하와이 카이저하이스쿨 최지현 전…
과천중앙교회 제9대 담임 서영교 목사…
제2대 서동원 담임목사 취임
천호제일교회 박영재 목사 위임예식
김연아 서명운동 캐나다서 재확산… …
서울성락교회, 교회창립 46주년기념 26…
범죄까지 불렀던 양육비, 정부가 대신…
서울대중앙교회와 강남영성원, 강남…
신답교회 비전센터 헌당예식
예수소망하나교회 새성전 입당
 
인사말  |  연혁  |  취재본부,지사소개  |  모니터기자  |  독자투고/제보  |  자유게시판  |  
연합경찰신문
본사 : (우) 03128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17 (대호빌딩405-406) | TEL : 02-2676-2297 | FAX : 02-3673-3807     [개인정보취급방침]
편집실 : (우) 22230  인천시 남구 인하로 296번길 쌍용종합상가 B1 34, 35 | TEL : 032-863-6014 | FAX : 032-863-9014  | Email (회사) upolice@hanmail.net | (개인) : 37pmh@naver.com
COPYRIGHT ⓒ연합경찰신문(www.upnews.co.kr).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복제, 게시를 불허합니다